하나은행 버팀목전세자금대출

개인연금분석 www.yungum119.com
노후소득보장제도! 개인연금분석사이트
치매간병보험 www.everestdiner.com
주변사람도 힘든병 치매, 간병보험으로 대비하세요.
mg손해보험 어린이보험 seichokabu.com
MG손해보험의 어린이보험 상품 및 각종보험상품 비교분석!
어린이치과보험 www.ligarette.com
큰 돈 드는 치과치료, 아이때부터 보장받으세요!
연체이력자대출 dv8rock.com
연체이력이 있는 분들은 대출하기가 쉽지않습니다. 빠른진행가능한 상품 알아보세요.


 

 

하나은행 버팀목전세자금대출

 

부부합산 총연소득 5천만원(신혼부부,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종사자,
타지역으로 이주하는 재개발 구역내 세입자인 경우 6천만원) 이하의 무주택 근로자·서민의 전세자금을 지원하기 위한 대출 서비스 입니다.

 

상품특징
무주택 국민의 주거안정 도모 및 모든 국민의 주거생활 향상을 목적으로 저금리로 전세자금대출을 지원하며,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어 상환이 편리한 상품 입니다.

 

 

대출대상
주택임대차계약을 체결한 국민인 거주자로 아래의 조건을 모두 충족하는 자
신청일 현재 만 19세 이상의 부양가족이 있는 세대주로서 세대주 포함한 세대원 전원이 현재 무주택인 자
(만 25세 이상인 단독세대주. 단, 행복주택에 입주하는 대학생은 만19세 이상 단독세대주도 가능)
※ 행복주택입주대학생 : 학교가 가까운 곳이나 대중교통이 편리한 곳에 건설되는 임대료가 저렴한 공공임대주택
부부합산 총연소득 5천만원 (신혼부부,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종사자, 타지역으로 이주하는 재개발 구역내 세입자인 경우 6천만원) 이하인자
임차보증금 5%이상 계약금을 지불한 경우

 

 

대상주택

임차면적 전용 85㎡ (수도권을 제외한 도시지역이 아닌 읍 또는 면 지역은 100㎡) 이하 주거용 주택 및 오피스텔(전입신고 필수)
단, 임차보증금액이 수도권 3억, 지방 2억을 초과하는 경우 대출 불가

 

 

대출금리
기본금리 : 연 2.3% ~ 연 2.9%(소득 및 보증금에 따라 차등 적용)
소득자별 금리표
대출금리(국토교통부 고시에 따른 변동금리 – 부부합산 소득 및 임차보증금에 따른 차등)

 

부부합산 연소득 임차보증금
5천만원 이하
임차보증금
5천만원 초과 ~ 1억원 이하
임차보증금
1억원 초과
2천만원 이하 2.3% 2.4% 2.5%
2천만원 초과 4천만원 이하 2.5% 2.6% 2.7%
4천만원 초과 6천만원 이하 2.7% 2.8% 2.9%

우대금리(중복불가, 단 ⑤ 주거안정 월세대출 성실납부자는 중복 가능)
신혼가구(결혼예정자포함): 연 0.7%
다자녀가구 연 0.5%
고령자,노인부양,다문화,장애인가구: 연 0.2% (택1)
부부합산 총연소득 40백만원 이하로서 지자체(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정)확인서 발급자: 연 1.0%
주거안정 월세대출 성실납부자: 연 0.2%
신용(임차보증금반환확약서)의 경우 기본금리 + 연 1.0%
※ 기본금리는 만기까지 고정이 아니며, 주택도시기금운용계획 변경 등에 따라 변동

 

 

대출한도
주택금융신용보증서 담보 제공시 : 최대 1.2억원(수도권외 80백만원). 다자녀 및 신혼가구는 1.4억원(수도권외 1억원)
신용(임차보증금반환확약서 징구) : 최대 3천만원
협약기관에 의한 채권양도방식 : 최대 1.2억원(수도권외 80백만원). 다자녀 및 신혼가구는 1.4억원(수도권외 1억원)

 

대출기간

2년 (4회에 한해 연장가능, 최장 10년)

 

 

대출신청시기
임대차계약서상 잔금일과 주민등록등본상 전입일 중 빠른 날짜로부터 3개월 이내
임차주택에서 1년이상 거주 후 보증금 증액에 의한 갱신의 경우 계약갱신일로부터 3개월이내

 

 

담보
주택금융신용보증서 담보(90%담보)
임차보증금반환확약서 담보(보증서 발급 거절자에 해당하는 자)
협약기관에 의한 채권양도방식

 

 

상환방식

만기일시상환

 

 

중도상환해약금

없음

 

 

소득공제

상환원리금의 40% 이내로 연간 3백만원까지(소득세법 제52조 제4항에 해당시)
※ 소득공제의 기준 및 금액은 납세자의 상황 등에 따라 다르며, 향후 관련 법률의 변경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

You might also like More from author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